화보 - 2007 외국인 투자기업 채용박람회
상태바
화보 - 2007 외국인 투자기업 채용박람회
  • 한경리크루트
  • 승인 2008.06.25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OB&RECRUITING: 화보 - 2007 외국인 투자기업 채 용박람회


매력 만점 외국인 투자기업
‘인재를 찾습니다’


산업자원부가 주최하고 KOTRA가 주관하며 잡코리아가 진행한 2007 외국인 투자기업 채용박람회가 10월 26일부터 27일까지 양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 스 컨벤션홀에서 개최되었다. 이번 박람회에는 HSBC은행, 모토로라 코리 아, ING생명보험, BAT코리아 등을 비롯해 약 100여개 외국계 기업이 참가 했으며 약 1,000여 명의 구직자가 현장면접을 보며 새로운 일자리를 찾았 다. 외국인 투자기업답게 채용관을 EU채용관, Asia채용관, US채용관, R&D 채용관으로 나눈 점이 눈에 띄었고 곳곳에서 상담을 직접 진행하고 있는 외국인 담당자의 모습도 보여 구직자들이 해외기업의 분위기를 물씬 느낄 수 있었다.

또한 경력사원을 선호하는 외국계 기업의 문화에 맞게끔 타깃별로 구직자 의 취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공간을 운영해 컨설팅존B를 경력구직자를 위 한 공간으로 설정, 경력관리와 연봉 컨설팅, 핵심인재 헤드헌팅을 진행했 다. 컨설팅존A는 신입 구직자들을 위한 공간으로 국문·영문·일문·중문 이력서 컨설팅을 진행했다. 영어·중국어·일본어 모의면접 체험관에서 구직자들이 목말라하는 면접 경험을 할 수 있었다. 이번 박람회를 통해 비 교적 많은 기업이 대졸 신입사원을 모집해 부스마다 정장을 차려입은 예 비 사회인들이 순번을 기다리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외국계 기업은 국내 대기업과 달리 큰 규모의 대졸 신입사원 공채가 없 고, 인력수요가 날 때마다 소수의 수시채용을 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미 리미리 체크하지 못한 구직자는 아깝게 기회를 놓치는 경우가 빈번하다. 2007 외국인 투자기업 채용박람회는 많은 구직자들에게 외국계 기업 채용 의 기회를 주었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 또한 숨겨져 있던 알짜배기 기업 이 구직자에게 다가가 손을 내밀었다는 점에서도 의의가 있다. 앞으로도 이와 같은 자리가 마련되어 외국계 기업 취업을 열망하는 많은 구직자들에 게 좋은 기회로 활용되기를 기원한다.


▲ 수많은 기업이 함께 참가한 박람회장에서는 기업들도 훌륭한 인재를 끌 어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기업을 소개하는 소책자는 물론이고, 비디오 자료 등 기업을 홍보할 수 있는 자료를 최대한 활용해 구직자들의 관심을 끌어모으고 있다.

▲ 안정성이라는 매력으로 구직자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은행업계이지 만 세계를 무대로 도전한다면 국내와는 또다른 무한한 가능성이 있다. 많 은 구직자들이 HSBC은행의 부스를 찾았다.























▲ 외국인 투자기업 채용박람회에서는 외국기업 채용동향 분석, 외국기업 성공취업을 위한 전략 등 다양한 외국기업 취업을 위한 특상이 마련되어 구직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다.

▲ 모토로라코리아의 채용부스. 신세대들에게 잘 알려져 있는 기업인 만 큼 많은 구직자들이 관심을 기울였고 인사담당자 역시 적극적으로 채용정 보를 제공해 주었다.
























▲ 취업의 1단계 이력서와 자기소개서. 잘 쓰는 방법은 많이 써보고 피드 백 받으면서 인사담당자에게 어필할 수 있는 자신만의 것을 만드는 것이 다. 서류 컨설팅 부스에서 구직자들이 줄을 서서 차례를 기다리고 있다.

▲ 일본을 내다볼 수 있는 눈을 가진 인재는 누구? 일본어로 제작된 홍보 물을 읽고 관심을 가지고 찾아오는 구직자는 자질을 갖춘 지원자가 아니겠 는가.

▲ 외국인 인사담당자가 직접 채용과 홍보에 참여한 부스도 몇몇 눈에 띄 었다. 직접 대화를 시도하고 알짜 정보를 얻어 가려는 구직자들이 인사담 당자와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 외국계 기업은 채용시 경력자를 선호하는 특성상, 이직과 연봉 협상이 중요한 요인 중의 하나이다. 박람회장에 설치된 연봉 컨설팅 부스와 경력 관리 컨설팅 부스와 경력관리 컨설팅 부스는 구직자들에게 큰 힘이 되어주 었다.


[월간 리크루트 2007-1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