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Job & Recruit > 현장취재
[기자의 시선] 긴 기다림을 끝내고 싶어요~
오세은 기자  |  ose@hkrecruit.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432호] 승인 2018.12.2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지난 11월 12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열린 '삼성(전자계열) 협력사 채용 한마당'에는 많은 취준생들이 찾았다.[사진=오세은 기자]

“내년에는 ‘채용박람회’라는 다섯 글자를 검색하지 않는 해를 보내고 싶어요.”
 지난 11월 12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열린 ‘삼성(전자계열) 협력사 채용 한마당’을 찾은 장OO(기계공학 전공) 씨의 말이다.  그는 이제 그만 시끌벅적한 채용박람회를 벗어나고 싶다며 내년에도 취업준비생으로 남는 것이 두렵다고 했다. 10시에 시작되는 행사임에도 한 시간 일찍 도착했다는 그는 행사가 시작되기 30분 전부터 줄을 서서 입장을 기다렸다고 한다. 
 그를 비롯해 많은 이들이 이른 아침부터 채용박람회를 찾았다. 줄을 선 이들의 표정은 긴장과 답답함이 혼재해 보였다. 당일 채용기관과 현장 면접을 본다는 그는 “취업이 된다면 긴 기다림은 얼마든지 괜찮지만 올해로 끝내고 싶다”고 말했다. 그의 마지막 말이 쉬이 잊히지 않았다.

글·사진 | 오세은 기자 ose@hkrecruit.co.kr

 

오세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회사소개대학사업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740 서울특별시 통일로 107-39 사조빌딩 별관 325호   |  대표전화 : 02)312-1701~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세은
Copyright © 2007-2019 한경리크루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