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하나의 성형, 염색과 메이크업
상태바
또 하나의 성형, 염색과 메이크업
  • 한경리크루트
  • 승인 2019.08.29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도 선 이미지 컨설턴트, 헤어힐링랩 대표

시니어로 들어와서 중년으로 바뀌어 나가는 곳이 있다. 바로 염색 샵이다. 내적인 변화로 사람이 바뀌는 속도보다 외적인 이미지가 변화하며 바뀌는 속도가 훨씬 빠른 곳이다. 어쩌면 20세기 이후에 최고의 성형은 염색일지도 모른다. 단돈 2~3만 원으로 한 시간 투자하면 5년쯤 젊어지는 놀라운 염색기술은 가히 외적 이미지 메이킹의 쾌거라고 할 수 있다. 고객들이 샵에 들어올 때와 염색 후 나갈 때 표정이 확연히 다르다면 이미지코칭은 행복코칭에 가깝다.

 

자신의 상황에 맞는 밝고 건강하게 보이는 색으로~

사람의 머리카락은 한 달에 1cm 정도가 자란다. 일주일쯤 되면 은모래가 반짝거리고, 2주까지는 주변 사람들이 흰머리가 있는지 잘 모른다. 그러나 3주쯤 지나면 슬슬 스트레스가 올라오고, 꼼꼼한 사람들은 3주째 방문을 한다. 일반적으로 염색 주기는 보통 한 달 간격이다.

염색 컬러는 퍼스널 컬러의 척도인 눈동자 색깔과 피부 색깔로 정해지지만 새치커버 염색은 거기에다가 고객의 건강 상태, 두피 상태를 상담한 후 나이에 맞게 컬러를 정한다. 퍼스널 컬러로 보면 웜(warm)톤인 봄형은 눈동자가 라이트 브라운이고, 헤어 컬러는 골드 브라운이 잘 어울리며, 가을형은 눈동자가 다크 브라운을 띠고 헤어 컬러는 초코 브라운 컬러를 추천한다.

퍼스널 컬러가 쿨(cool)톤인 여름형은 눈동자가 로즈 브라운을 띠며 헤어 컬러는 로즈 브라운이나 라이트 애쉬 브라운 또는 레드 컬러가 좋다. 겨울형은 눈동자가 블랙을 띠며 헤어 컬러는 애쉬 브라운이나 와인 레드가 잘 어울린다.

그러나 중년 이상의 염색은 퍼스널 컬러도 중요하지만 고객의 건강 상태, 모발상태, 두피상태, 흰머리의 양에 따라서 상담을 통해 컬러가 정해진다. 40대 이후가 되면 면역체가 약해지기 때문에 잠재되어 있던 알레르기가 올라와서 염색을 멈춰야 할 수도 있기 때문에 반드시 상담을 통해 정해야 한다.

염색은 보통 새치 커버와 멋내기 컬러로 나눠지는데, 새치가 본래 머리 색깔과 똑 같이 나오려면 다크 브라운 이하로 써야 한다. 요즘은 염색 컬러를 자연스럽게 하는 추세라서 헤어 톤보다 밝게 하는 내추럴 브라운이나 라이트골드 브라운까지 섞어서 갈색이나 밝은 갈색컬 러를 선호한다. 건강상태가 안 좋을 때나 모발이 상했을 땐 밝은 컬러는 더 아파보이고, 모발이 상해보이므로 조금 어두운 컬러로 건강하게 보이는 것을 추천한다.

헤어스타일이 바뀌지 않으면 이미지가 변하지 않는다는 말이 있듯이, 헤어스타일은 이미지를 바꾸는 데 큰 역할을 한다. 헤어스타일의 필수코스는 당연 컷트와 염색이다. 자신의 얼굴형에 맞는 컷트와 이미지에 맞는 염색은 큰돈 들이지 않고 이미지를 변화시킬 수 있는 가장 좋은 기술이라 생각한다.

불과 100년 전만 해도 우리 선조들의 모습은 어떠하였는가? 50대의 그분들의 모습은 노년의 이미지였고 환갑노인이라는 말도 있었다. 서양에는 개방된 기술 혁명으로 일찍 염색이나 컷트, 메이크업 기술이 상용되고 있었지만, 같은 시대 동양인의 모습은 같은 나이임에도 20년 이상쯤 차이가 나게 보였다.

 

외적 이미지 메이킹, 태도와 생각까지 변화시킬 수 있어

외적 이미지 메이킹의 두 번째 공신은 메이크업이다. 메이크업은 당연히 피부톤이 중요하다. 개인마다 기미, 잡티, 주름, 검버섯의 정도에 따라 다르게 보여서 동창회에 가보면 총동문회에 온 것 같은 느낌이 들기도 한다. 여성들은 메이크업을 해서 커버가 되지만 남성들은 탈모까지 있으니 그 정도가 더욱 크게 느껴지는 것이다.

중년의 메이크업은 과하면 주름살이 더 도드라져 보인다. 중년의 이미지 메이킹은 과하지 않으면서 품격 있는 메이크업이어야 한다. 모공이 넓어져서 피부결이 안 좋으니 프라이머나 금앰플을 써서 모공을 메꾸거나 좁혀주는 것이 좋고, 건조한 피부는 수분을 듬뿍 바르는 것이 좋다. 주름살이 많이 생기는 눈가, 눈 밑, 팔자주름, 입 주변, 미간 사이는 아이크림으로 대처한다. 칙칙한 피부톤은 톤업 크림으로, 선크림은 커버력이 좋은 SPF30 이상, PA++++ 이상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아이라인은 과하지 않게 그려주고 마지막으로 화룡정점인 눈썹과 립스틱은 메이크업의 가장 중요한 포인트이기 때문에 필수 메이크업이다. 자연스러운 반영구적 눈썹문신도 조심스럽게 추천해 본다.

이렇게 자신에게 맞는 헤어컬러와 메이크업을 통해서 자신의 단점은 커버하고 장점은 드러나게 해서 나만의 품격 있고 매력적인 이미지로 가꿔야 한다. 이를 위해서는 전문적인 지식과 다양한 시도를 통해서 관찰해야 하며, 전문가의 상담 코칭을 참고하여 나만의 스타일을 찾아야 비로소 건강한 자기 이미지를 연출할 수 있다.

중년 이후의 품격 있는 최고의 이미지 성형은 머리염색과 내추럴한 메이크업이라고 할 수 있다. 실제로 이를 통해서 자신감을 회복하고 모델, 유튜버, 강사 등 인생 2막을 새롭게 도전하는 시니어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 이런 의미에서 염색과 메이크컵은 또 하나의 이미지성형이다.

필자가 고객들에게 매번 강조하는 이야기가 있다.

3분만 투자하세요. 일주일은 매일 알려드린 팁대로 하십시오. 일주일만 하면 습관이 붙어요.”

매일 매일 조금씩 습관적으로 반복하다보면 무의식의 뇌가 기억을 해서 어느새 저절로 하고 있는 자신의 모습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 그래서 이미지도 트레이닝이 필요하다.

미국의 성형외과 의사였던 맥스웰 몰츠는 자아 이미지 필독서 성공의 법칙에서 자아 이미지가 가지고 있는 비밀에 대해 합리적으로 만족하는 삶을 살기 위해서는 적절하고 진실에 바탕을 둔 자아 이미지를 지니고 있어야 한다고 강조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먼저 자신에게 적합한 자아상을 발견해야 한다. 그리고 건강한 자존감을 지녀야 한다. 부끄럽지 않고 숨기는 것 없이 창의적이고 자유롭게 자신을 표현할 수 있는 자아, 자신의 강점과 약점을 모두 알고 있어야 하며, 그것들에 대해 스스로 솔직하게 표현할 수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성형의사였던 몰츠는 성형하러 오는 사람들에게 심리적, 감정적, 그리고 정신적으로 얼굴을 성형하는 방법과 함께 감정상의 상처를 치료하는 방법을 찾아주었다고 한다. 단지 신체적 외모를 바꾸는 것뿐 아니라 태도와 생각을 변화시킬 수 있는 방법을 가르쳐 주려고 부단히 노력했다는 것이다.

4차 산업혁명시대에 많은 직업들이 없어진다고 하지만 이미지 컨설턴트, 이미지코칭, 이미지 트레이너, 이미지 쇼퍼는 이미지 변화를 꿈꾸는 많은 이들에게 도움을 주는 전망 있는 신생직업으로 부각되고 있다. 대한민국 이미지 메이킹의 선구자인 김경호 박사는 이미지 메이킹의 정의를 개인이 추구하는 목표를 이루기 위해 자기 이미지를 통합적으로 관리하는 행위이자, 자기향상을 위한 개인의 노력을 통칭하는 것이다라고 정의하였다. 이미지 메이킹은 목표가 있는 남녀노소라면 누구에게나 필수적으로 요구되는 성공의 도구이자 경쟁력이므로 최대한 활용할 가치가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