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남녀 10명 중 8명 ‘한글 자부심’… 맞춤법은 자신 없어
상태바
성인남녀 10명 중 8명 ‘한글 자부심’… 맞춤법은 자신 없어
  • 이효상
  • 승인 2019.10.08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족 고유한 우리 말 ‘한글’에 자부심 갖지만, ‘맞춤법’ㆍ’띄어쓰기’는 자신 없어…
맞춤법 테스트 결과 “봬요” 가장 많이 틀려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한글날을 기념해 실시한 맞춤법 테스트 결과 오답률이 1/4에 달했다.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한글날을 기념해 실시한 맞춤법 테스트 결과 오답률이 1/4에 달했다.

[한경리크루트 (월간 리크루트)] 성인남녀 10명 중 8명은 민족 고유의 우리말 한글에 자부심을 갖고 있었지만 맞춤법에는 다소 약한 면모를 보였다. 취업포털 인크루트(대표 서미영)가 573돌 한글날을 기념해 진행한 ‘2019 한글날’설문조사 결과다. 이달 2일부터 4일까지 온라인설문플랫폼 두잇서베이와 공동으로 조사했으며, 성인남녀 총 3천862명이 참여했다.

먼저 “한글에 자부심을 갖고 계십니까?”라는 질문에 응답자의 81.8%는 △’그렇다’고 답했다. 성인남녀 10명 중 8명에 달하는 비율로, 연령별로는 △’20대’ 76.8% △’30대’ 78.1% △’40대’ 85.3% △’50대’ 90.4% 등 연령대가 높아질수록 한글에 자부심을 갖는 비율도 높아지는 것으로 확인됐다.

한글에 자부심을 갖는 첫 번째 이유는 △’민족 고유한 우리말이기 때문’(38.7%)이었다. ‘으뜸가는 글’, ‘하나밖에 없는 글’ 등 한글 명칭의 유래에서 전해지듯 우리 민족의 글자라는 그 점 자체에 대해 자랑스러워하고 있는 것. 다음으로 △’읽고 쓰기 편해서’(26.3%) △’과학적이라서’(23.6%) △’(미학적으로)아름다워서’(9.1%) 등의 이유들이 이어졌다.

한글 자부심과는 별도로 한글 표기에 대해 얼마나 자신 있어 하는지도 살펴봤다. 그 결과 △’보통’이라고 응답한 비율이 45.3%로 가장 많았다. 이어서 △’그렇다’(34.7%)와 △’매우 그렇다’(6.9%)가 도합 41.6%에 달했고, △’그렇지 않다’(11.5%)와 △’매우 그렇지 않다’(1.6%) 순으로 집계 됐다. 한글 표기에 자신 있어 하는 성인남녀는 10명 중 4명에 그치는 것으로, 가장 어려워하는 부분은 △’맞춤법’(31.4%)과 △’띄어쓰기’(21.4%)가 1,2위에 꼽혔다. △’신조어,유행어’(18.1%)가 3위, 그 외 △’사자성어’(10.7%)와 △’외래어(한글)표기’(9.5%) 역시 한글 표기의 범주에서 어려워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바른 한글 사용현황 조사를 위해 긴급 맞춤법 테스트도 실시했다. 그 결과 정답률이 74.8%로 집계됐다. 유사한 2가지 단어 중 옳은 표기에 대해 고르게 한 것인데, 가장 많은 오답을 보인 단어는 ‘뵈요’와 ‘봬요’가 꼽혔다. 바른 표기는 ‘봬요’지만 정답률이 49.5%에 그친 것. 두 번째로 많이 틀린 단어는 ‘바램’과 ‘바람’이었다. 역시 바른 표기는 ‘바람’이었지만 이를 꼽은 비율은 58.8%로 절반에 머물렀다.

서미영 인크루트 대표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문화유산이자 자랑스러운 우리 글자인 한글에 대해 갖는 자부심은 높았지만 반대로 그 표기에 있어 혼동하는 모습들이 확인됐다”며 “특히 구직서류에서 맞춤법 오기와 오탈자 등은 감점요인이기도 한 만큼, 평소 틀리게 인지하고 있었던 맞춤법 표기를 바로 잡으며 한글 바로 쓰기의 중요성에 대해 공감했으면 한다”고 설문소감을 전했다.

본 설문조사는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1.58%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