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담당자를 사로잡는 하림그룹 지원동기
상태바
인사담당자를 사로잡는 하림그룹 지원동기
  • 한경리크루트
  • 승인 2019.11.04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장호 대표의 자기소개서 이야기

주제와 잘 맞는, 좋은 예

201635일의 기억, 그리고 1년 후 박장호의 직무기술서

현재 하림은 기존 닭고기 가공업에서 종합식품회사로 성장하고 있습니다. 최근 익산에 대규모 투자를 단행해 생산공장을 건립하고 있다는 뉴스를 봤습니다. 35일 오전 105KTX를 타고 2시간 걸려 익산에 도착한 후 택시로 20분 걸려 다송리 공장용지를 방문했습니다. 36천 평 되는 공장용지를 보며 하림그룹의 성장을 직접 체험할 수 있었고 회사 입사에 대비해 함열읍으로 이동했습니다. 함열역 근처에 금호맨션이 있었는데 이 주변에 숙소를 구하려고 계획을 세웠습니다. 실제 거주지가 서울이지만 합격이 된다면 즉시 계약을 할 것입니다. 또한 함열읍에 숙소를 잡아야 하림 본사에서 차로 15분 걸리는 거리이기 때문에 야근을 하더라도 건강에 무리가 없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사실 이런 방식으로 노력한 건 아직 입사 전이기 때문에 회사에 기여하기 위해 어떤 구체적인 꼭지를 찾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새로운 공장용지에 찾아갔던 35일을 기억하며 1년 뒤 회사 성장과 노력한 내용을 성과와 문서로 반드시 보여드리겠습니다.

 

박 대표의 comment

이번엔 전략적이고 화려한 S급 인재의 역량 어필이 아니라 정말 진솔한 구직자의 입장에서 썼다. 위 사례처럼 꼼꼼하게 쓸 수 있는 건 생각의 힘이다. 그리고 여러분들은 평상시에 마음속에 있는 생각과 감정을 표현하는 방법을 모르고 그동안 살아왔다. 학교 수업이나 가족들도 안 알려준다. 근데 이렇게 쓰는 게 자기소개서에서도 먹히고 여러분들의 일상생활에도 좋은 영향을 미칠 것이다. 항상 생각하고 표현하는 습관을 들이자. 그리고 글과 몰로 소통을 해라. 이 지원동기를 쓰는데 걸린 시간은 40분이다.

 

박 대표의 분석

201635일의 기억, 그리고 1년 후 박장호의 직무기술서

comment: 도대체 35일이 뭐지? 궁금증을 유발하는 소제목으로 시작하였다.

현재 하림은 기존 닭고기 가공업에서 종합식품회사로 성장하고 있습니다. 최근 익산에 대규모 투자를 단행해 생산공장을 건립하고 있다는 뉴스를 봤습니다.

comment: 간단하게 지원동기 도입부를 시작했다.

35일 오전 105KTX를 타고 2시간 걸려 익산에 도착한 후 택시로 20분 걸려 다송리 공장용지를 방문했습니다. 36천 평 되는 공장용지를 보며 하림그룹의 성장을 직접 체험할 수 있었고 회사 입사에 대비해 함열읍으로 이동했습니다.

comment: 신문기사에 하림그룹이 대규모 투자를 했다는 내용을 입수했다. 익산시 함열읍 다송리 소재에 익산4산업단지에 세워진다고 한다. 그래서 직접 찾아가 KTX를 탄 시간까지 꼼꼼하게 적어놨으니 이글을 읽는 회사에서는 정말 신기하게 볼 것이다.

함열역 근처에 금호맨션이 있었는데 이 주변에 숙소를 구하려고 계획을 세웠습니다. 실제 거주지가 서울이지만 합격이 된다면 즉시 계약을 할 것입니다.

comment: 보통 지방에 본사나 공장이 있는 회사는 정말 골치 아파한다. 대부분 서울 거주자인데 합격해서 지방으로 오면 적응을 못 하기 때문에 조기 퇴사가 심하다. 그래서 회사의 걱정을 고려해서 숙소를 구하겠다고 어필했다.

또한 함열읍에 숙소를 잡아야 하림 본사에서 차로 15분 걸리는 거리이기 때문에 야근을 하더라도 건강에 무리가 없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comment: 4번은 3번에 이어 한술 더 뜬다. 공장은 2017년에 세워지니까 그것에 대비해서 숙소를 구한다고 하면 어처구니 없지 않은가. 그래서 하림 본사가 어디 있는지 확인했더니 트라이앵글이 되더라. 무슨 말이냐 하면 하림 본사에서 함열읍까지 차로 15, 공장에서 함열읍까지 15분 걸린다. 함열읍으로 숙소를 구해야 하림 본사나 다송리 공장단지의 가운데서 어디든 배치받더라도 좋은 위치의 숙소이다.

사실 이런 방식으로 노력한 건 아직 입사 전이기 때문에 회사에 기여하기 위해 어떤 구체적인 꼭지를 찾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새로운 공장용지에 찾아갔던 35일을 기억하며 1년 뒤 회사 성장과 노력한 내용을 성과와 문서로 반드시 보여드리겠습니다.

comment: 입사 전이라 잘 모르겠으니까 이와 같은 방식으로 썼다고 진솔하게 어필한 것이다. 그리고 1년 뒤에 회사 성장에 노력하면서 준비된 모습으로 성과와 문서로 보여준다고 어필했다.

 

주제와 맞지 않은, 좋지 않은 예

식품시장의 획기적인 도전과 성공을 이룬 하림이라는 기업

최초 식품시장에서 냉동식품이라는 시장의 첫 도전이자 시장으로서의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킨 기업이 바로 하림이라 생각합니다. 지금 20대와 30대에서 하림이라는 기업을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하림은 시장에서의 성장을 이어왔습니다. 신선제품과 가공식품의 연구개발은 이미 국내 식료품시장에서 흐름을 이어가고, 흐름을 만들어가고 있는 기업으로 성장했습니다. 1978년 양계시장에 첫 발을 내디디며 시작된 하림의 역사는 지금에 이르기까지 아이들의 간식이 되고, 사람들의 먹거리가 되며, 밥상 한쪽을 책임지는 기업으로 성장을 이루었습니다. 신선제품과 가공식품이라는 분야의 고객들은 나잇대가 어린 고객들이 많은 만큼 기술력과 경쟁력 있는 고객들을 위하는 마음 등 고려해야 하는 부분이 여타 다른 시장에서보다 많을 것으로 생각합니다. 하림의 직무를 수행한다는 것은 그만큼 고객들에게 만족을 줄 수 있어야 하며, 기업에 신뢰를 줄 수 있는 역량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흔히 식영과라 불리는 식품영양학과를 나오면서 식품이라는 분야의 전공 지식을 가지고 있으며, 식품이라는 부분이 얼마나 우리에게 많은 영향을 미치는지 알게 되었습니다. 직접 공부를 하며 깨달은 점이기 때문에 하림을 위한 인재로의 성장과 더 고객들을 위하는 마음으로 임하는 인재로의 성장을 이룰 것입니다.

 

박 대표의 comment

등급을 매기자면 솔직히 D급이다. 소제목은 물론 내용 처음부터 끝까지 막연하다. 자기소개서는 꼼꼼하게 작성하는 것이 포인트다. 식영과처럼 본인이나 주변 친구들끼리 쓰는 줄임말을 썼다. 이 부분에서 지원자의 역량을 파악할 수 있는데, 사회경험이 없고 업무를 할 때 본인만의 생각대로 업무를 할 확률이 높다. 지원자들은 작은 부분이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자기소개서를 보는 기업이라면 이렇게 작은 부분에서도 지원자의 역량 파악이 가능하다.

 

박 대표의 분석

식품시장의 획기적인 도전과 성공을 이룬 하림이라는 기업

comment: 획기적인 도전과 성장너무 식상한 표현이다. 뻔한 내용은 그만 쓰자.

최초 식품시장에서 냉동식품이라는 시장의 첫 도전이자 시장으로서의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킨 기업이 바로 하림이라 생각합니다. 지금 20대와 30대에서 하림이라는 기업을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하림은 시장에서의 성장을 이어왔습니다.

comment: 자기소개서는 사실 위주로 쓰는 것이 핵심인데, 주관적인 기업분석을 했다.

신선제품과 가공식품의 연구개발은 이미 국내 식료품시장에서 흐름을 이어가고, 흐름을 만들어가고 있는 기업으로 성장했습니다. 1978년 양계시장에 첫 발을 내디디며 시작된 하림의 역사는 지금에 이르기까지 아이들의 간식이 되고, 사람들의 먹거리가 되며, 밥상 한쪽을 책임지는 기업으로 성장을 이루었습니다.

comment: 다음 작성도 마찬가지로 흐름이라는 모호한 표현을 쓰고 있다. 자기소개서는 문학작품이 아니다. 기업분석을 했다면 구체적 사실 중심으로 정리해서 작성하자. 문장도 너무 길다. 자기소개서 문장은 2줄 이내로 1~1.5줄이 적당한데 2줄이 넘게 문장을 쓰다 보니 문장 안의 단어 간에 호응도 어색하다. 문장의 주어인 역사가 먹거리가 되고’, ‘간식이 되고라는 말도 곰곰이 생각해보면 어색하다.

신선제품과 가공식품이라는 분야의 고객들은 나잇대가 어린 고객들이 많은 만큼 기술력과 경쟁력 있는 고객들을 위하는 마음 등 고려해야 하는 부분이 여타 다른 시장에서보다 많을 것으로 생각합니다. 하림의 직무를 수행한다는 것은 그만큼 고객들에게 만족을 줄 수 있어야 하며, 기업에 신뢰를 줄 수 있는 역량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comment: 이 부분 역시 모호하다. ‘고객을 위한 마음’, ‘만족’, ‘신뢰라는 단어보다 실제 기업의 실적을 수치를 활용해 직접 인용해서 제시하는 것이 더 구체적이다.

흔히 식영과라 불리는 식품영양학과를 나오면서 식품이라는 분야의 전공 지식을 가지고 있으며, 식품이라는 부분이 얼마나 우리에게 많은 영향을 미치는지 알게 되었습니다.

comment: 본인의 전공을 지원동기 관련 경험으로 썼는데, 지원회사 제품을 이용해 보았거나 실제 사회생활을 해본 경험을 가지고 쓰는 것이 좋다. 그리고 한 가지 더 말하면 본인의 학과 이름을 줄여서 식영과라고 작성했는데, 자기소개서는 비즈니스 문서다. 본인만 알거나 본인만 쓰는 줄인 말은 쓰지 않는 것이 원칙임을 기억해야 한다.

직접 공부를 하며 깨달은 점이기 때문에 하림을 위한 인재로의 성장과 더 고객들을 위하는 마음으로 임하는 인재로의 성장을 이룰 것입니다.

comment: 마지막으로 기여할 점으로 고객을 대하는 마음을 강조해서 작성했다. 요즘 기업들이 지원자들의 인성을 중심으로 본다지만 너무 막연하다. 기여할 점은 구체적으로 어떤 노력을 할 것인지 앞으로 할 행동을 작성하는 것이 포인트다.

 

하림그룹 지원동기 핵심 가이드

하림그룹은 종합 농수축산 식품 분야 세계 일류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회사이며, 이 회사에서 가장 중요하게 보는 인재상은 도전정신이다. 창업자 김홍국 회장이 맨손으로 이끌어온 개척정신이 현재 80개가 넘는 대기업 집단으로 성장한 비결이기 때문에 자소서에서 도전정신과 관련된 에피소드나 노력한 내용을 기술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