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논, IoT 기술 활용한 복합기 사전관리 서비스 e-MT+ 도입
상태바
캐논, IoT 기술 활용한 복합기 사전관리 서비스 e-MT+ 도입
  • 이효상
  • 승인 2020.01.02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기업 전용 게이트웨이로 뛰어난 보안 우수성과 신속한 서비스 제공 및 점검
- 24시간 모니터링, 서비스 자동 접수 등 고객 관리 부담 최소화… 이용 편의성 향상
- 국내 최대 규모 서비스 네트워크 통한 전담 서비스 전문 인력 지정으로 효율적인 서비스 지원
캐논, IoT 기술 활용한 복합기 사전관리 서비스  e-MT+ 도입
캐논, IoT 기술 활용한 복합기 사전관리 서비스 e-MT+ 도입

[한경리크루트 (월간 리크루트)]  사무기 통합솔루션 전문기업인 캐논코리아 비즈니스 솔루션㈜이 IoT(LTE 모뎀)를 활용한 복합기 사전관리 서비스 e-MT+ 도입으로 쾌적하고 스마트한 오피스 환경을 구축한다.

e-MT+는 복합기의 상태를 24시간 모니터링해 기기와 소모품의 품질을 최적의 상태로 관리해주는 서비스로 고장 접수, 토너 주문 등의 고객 관리 영역을 대폭 줄여 관리 부담을 최소화했다.
 
기기 장애 발생 시 즉각 장애 정보가 서버로 전송돼 별도의 고장 상황을 설명할 필요가 없으며, 소모품 잔량 부족 시 자동으로 예비 소모품이 배송해 고객 편의성을 한층 높였다. 또한, 고객용 포털 사이트를 제공해 고객이 직접 일별∙월별 컬러 및 흑백 사용량을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e-MT 서비스는 정보 보안의 3요소인 기밀성∙무결성∙가용성을 준수하고, 복합기 및 UGW서버 사이에 HTTPS를 사용하는 암호화 통신 및 국제 표준 기술 정책을 적용해 최상의 보안 상태를 유지한다.
 
특히, KT의 엄격한 보안규정을 준수하는 IoT 단말기와 기업 전용 게이트웨이를 통해 일반 인터넷과는 완벽히 분리된 최고 수준의 보안환경을 제공한다. 전국 각지에 위치한 국내 최대 규모의 서비스 네트워크를 통해 지사별 전담 서비스 전문 인력을 지정해 신속한 서비스 대응을 지원할 계획이다.
 
캐논코리아 비즈니스 솔루션 서비스부문 담당자는 “캐논은 e-MT를 활용한 최고의 사전관리 서비스를 고객에게 제공해 서비스 우수 기업으로서의 역량을 지속해서 키워왔다”며, “IoT 기술을 도입한 e-MT+를 통해 고객에게 한 단계 더 가까이 나아가 보다 신속하고 정확한 문제 해결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캐논코리아 비즈니스 솔루션은 국내 대규모 생산공장 및 연구소를 건립, 운영하고 있으며 개발, 생산, 수출, 판매를 아우르는 종합적인 능력을 갖춘 대한민국 수출 기업이다. 기존 사무기 제품을 기반으로 상업 인쇄기, 의료기기, 네트워크 카메라, 산업 설비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제품군으로 확대 운영해 국가와 지역 경제 발전에 이바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