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로의 목적이라는 행복을 달성하기 위한 ‘인생설계 5요인’
상태바
진로의 목적이라는 행복을 달성하기 위한 ‘인생설계 5요인’
  • 한경리크루트
  • 승인 2021.02.25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칼럼 / 정철상 대표의 대한민국 청년들을 위한 진로백서

한 번은 상담 중에 한 학생이 교수님, 인생이 뭐 별건가요? , 그렇게 힘들게 살려고 합니까. 그냥 행복하게 살면 되는 것 아닌가요라고 반문했다. 처음에는 뭐 이런 학생이 다 있어. 해놓은 건 쥐뿔도 없으면서라는 반감이 들었다. 그런데 이런 학생들이 제법 있음을 뒤늦게 알게 되었다.

사실 이 학생의 말이 틀린 것도 아니다. 진로의 목적 중 하나가 바로 행복한 삶이 아니던가. 이미 삶의 최종 목적지에 대해 알고 있다는 점에서 요즘 젊은이들은 영리하다. 이 문제만 잘 풀어도 그 어느 세대보다 축복된 삶을 누릴 수 있다는 뜻이 아닌가.

 

비전자아부터 단단하게 구축해야

그런데 문제는 학생들이 아무런 희생 없이 행복의 나라로 직행하겠다는 심보도(?) 숨겨져 있는 듯해서 안타까운 마음도 일었다. 행복을 만들어나가는 과정이 그리 쉽고 만만한 길이 아님을 알기 때문이다. 행복이라는 과실만 따 먹으려고 욕심만 낼 것이 아니라, 행복이라는 열매를 거두기 위해 씨앗을 뿌리고, 물과 영양분을 공급하며 관심과 애정을 쏟아야만 아름다운 열매도 맺을 수 있다는 점을 간과한 것은 아닌가 걱정이 되었다.

그런 측면에서 행복이라는 구조물(혹은 인생)을 단단하게 지으려면 어느 정도 설계가 필요하다. 행복한 인생설계를 위해서는 5가지 중요한 요소가 있다. ‘자아, 비전, 성공, 직업, 행복이다.

주변을 보면 일부 사람들은 행복만으로 건축물을 짓고 싶어한다. 하지만 다른 요소들을 적절히 구성하지 않으면 아무리 큰 건축물(성과)을 지어도 쉽게 허물어질 수 있다. 부실공사가 되지 않으려면 삶의 주춧돌이라고도 볼 수 있는 비전자아부터 단단하게 구축해야만 한다.

첫째는 자아. 자신이 누구인지, 어떤 사람인지, 무엇을 좋아하고 무엇을 싫어하며, 진심으로 자신이 원하고 바라는 것이 무엇인지, 내면에서 들리는 울림이 무엇인지 등에 대한 자기탐색을 해야만 한다. 사회생활을 하기 위해서는 인생의 출발점이 바로 자기 자신임을 잊어서는 안 된다.

둘째는 비전이다. 인생이라는 여정을 떠나기 위해서는 목적지를 정해야 한다. 자신이 살아나갈 삶의 목적을 수립하고, 사명을 정하는 것이다. 그러나 대부분의 사람은 그런 꿈이나 비전은 비현실적인 것으로 간주하고 차가운 현실에 매몰되어 살아간다. 그렇게 되지 않으려면 살아나갈 삶의 목적을 수립해야만 흔들리는 삶 속에서도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다.

이렇게 비전과 자아라는 두 개의 주춧돌을 세웠다면 이젠 기둥을 세워야 한다. 양 기둥은 직업과 성공이라고 볼 수 있다.

셋째는 직업이다. 자신이 잘 하는 것이 무엇이며, 그것을 바탕으로 무엇을 할 수 있는지, 무엇을 이루려고 하는지 아는 것이다. 그러한 수단을 실현하기 위해 어떤 직무나 직업이 있으며 어떻게 직업세계가 바뀌어 나가고 있는지 아는 것이다. 보다 구체적으로는 이력서와 자기소개서, 면접이나 취업전략 등과 같은 구체적인 취업기술도 습득해야 한다.

그렇게 취업만 하면 모든 것이 끝날 거라고 생각해서도 안 된다. 그런 사람들은 막상 취업해도 되는대로 사는 경우가 많다. 그렇게 살아서는 안 된다. 청소부나 경영자도 마찬가지다. 어떤 일을 하든 자기 일에 충실하게 임하려는 태도와 철학이 무엇보다 중요하기 때문이다

 

성공이란 무엇인가

넷째는 성공이다. 성공하면 물질적인 부분만 떠올리거나 더 나아가 그 자체를 경멸하는 사람들도 있다. 그러나 우리는 모두 성공해야 한다. 성공이란 우리 각자가 원하는 바를 이룬다는 뜻이기 때문이다.

그런 측면에서 세속의 성공이 아니라 자신이 어떻게 성공의 정의를 내릴지 스스로 정하고 그것을 달성해 나가도록 힘써야 한다. 올바른 성공의 정의와 실천이 튼튼한 구조물을 만들 수 있게 해줄 것이다.

이렇게 주춧돌과 기둥을 세웠다면 공사의 마지막 단계라고 볼 수 있는 행복이라는 지붕을 덮어야 비로소 견고하고 아름다운 건축물이 완성된다. 행복이란 사전으로는 마음이 흐뭇하고 걱정이 없는 상태다. 그런데 많은 사람들은 이 정의를 순간의 기분만으로 편협하게 해석하는 오류를 범한다. 진정한 행복은 일련의 과정을 거쳐야만 완성이 될 수 있다.

기초공사는 한없이 부실하게 해놓고 겉만 번지르르해 보이는 행복이라는 지붕을 세우려 하니 그 건축물이 오래 버티지 못하고 무너지는 현상이 생기는 거다.

 진정한 행복을 이루기 위한 인생설계 5요인

많은 사람들이 일과 삶의 균형을 말하는 워라밸을 언급하지만 필자는 이 5가지 영역에서 균형을 갖춰야만 진정한 행복을 누릴 수 있다고 믿는다. 만일 어느 한 영역이 취약하다면 전체적인 균형까지 흐트러질 수 있다. 지금 당신이 놓치고 있는 부분은 무엇인가.

생각해 보기

내가 생각하는 행복이란 무엇인가?

지금보다 더 행복해지려면 나에게 무엇이 필요한가?

 

정철상 대표는....

인재개발연구소 대표로 대구대, 나사렛대 취업전담교수를 거쳐 대학, 기업, 기관 등 연간 200여 회 강연을 하고 있다. 「대한민국 진로백서」, 「서른번 직업을 바꿔야만 했던 남자」, 「아보카도 심리학」등의 다수 도서를 집필했다. 대한민국의 진로방향을 제시하며 네티즌으로부터 ‘젊은이들의 무릎팍도사’라는 닉네임을 얻었으며 ‘정교수의 인생수업’이라는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며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