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남녀 10명 중 6명, "긱 워커로 일할 의향 있다"
상태바
성인남녀 10명 중 6명, "긱 워커로 일할 의향 있다"
  • 이상미 기자
  • 승인 2022.06.22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기업이 그때 그때 필요에 따라 단기 계약으로 업무를 맡기는 긱 경제(Gig Economy)’가 확산되고 있다. 이런 경향을 반영하듯, 성인남녀 10명 중 6명은 긱 경제에서 노동력을 제공하는 이른바 긱 워커(Gig Worker)’로 일하고자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커리어테크 플랫폼 사람인(대표 김용환)이 성인남녀 2,848명을 대상으로 긱 워커로 일할 의향을 조사한 결과, 58.6%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이들이 긱 워커로 일할 의향이 있는 이유는 원하는 기간, 시간에 자유롭게 일할 수 있어서’(79.2%, 복수응답)1위였고, 다음으로 직장 내 인간 관계, 조직 문화에 신경쓰지 않아도 되어서’(40.7%), ‘정년 없이 원할 때까지 일할 수 있어서’(34.8%), ‘앞으로 긱 워커가 보편적인 일자리 형태가 될 것 같아서’(24.7%), ‘내 전공, 특기를 잘 살릴 수 있을 것 같아서’(20.3%), ‘앞으로의 창업, 취업에 도움이 될 것 같아서’(17.3%)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긱 워커로 일할 때, 절반 가량(47.8%)N잡 등 부업형태를 원하고 있었다. 16.7%전업을 희망했으며, 35.5%무엇이든 상관 없다고 답했다. 부업으로 일할 때 원하는 수입은 평균 102만 원으로 집계됐다. 본업일 경우 기대 수입은 278만 원으로 부업으로 일할 때보다 2.7배 높았다.

긱 워커로 일하고자 하는 직무 분야는 서비스’(34.3%, 복수응답)가 가장 많았다. 이어서 문서작업·작문’(29.2%), ‘교육’(18.6%), ‘마케팅·광고홍보’(15.6%), ‘번역·통역’(13.1%), ‘영상·사진·그래픽’(12.8%), ‘디자인’(12.3%), ‘재무·회계’(10.5%), ‘IT개발’(10.2%) 등의 응답이 뒤를 이었다또 대부분인 79.2%는 자신이 경험한 직무나 전공 분야를 살린 업종에서 일하고 싶다고 답했다.

그렇다면, 실제로 긱 워커로 일한 경험은 얼마나 될까.

전체 응답자의 20.9%가 긱 워커로 일한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긱 워커로 일한 직무 분야는 서비스’(24%, 복수응답), ‘교육’(15.9%), ‘문서작업·작문’(14.8%), ‘디자인’(13.9%), ‘마케팅·광고홍보’(13.4%), ‘번역·통역’(10.1%), ‘건축·엔지니어링’(7.9%) 등이 많았다.

이들은 긱 워커로 일하면서 겪은 어려움으로 지속적인 일거리 확보 어려움’(62.2%, 복수응답)를 첫 번째로 들었다. 이어서 수입이 일정하지 않아 재무 계획 잡기가 어려움’(50.2%), ‘일이 몰릴 때 스케쥴 관리가 어려움’(33.2%), ‘4대보험 등 노동자에게 보장된 권리를 누리기 어려울 때가 있음’(26.2%), ‘계약서 작성, 세금신고 등의 어려움’(18.3%), ‘단순 반복 업무 등으로 직무 능력 향상이 어려움’(14.8%)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사람인HR은 운영하는 프리랜서 전문 플랫폼 사람인 긱을 운영하며 프리랜서와 기업에게 도움을 주고 있다.

/ 이상미 기자 job@hkrecrui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