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예술대학교 연극 '사천의 선인' 공연
상태바
서울예술대학교 연극 '사천의 선인' 공연
  • 한경리크루트
  • 승인 2019.11.25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예술대 마동 예장에서 12월 7일(토)~8일(일) 공연

서사극의 대가, 베르톨트 브레히트의 대표작 연극 <사천의 선인>2019127~8일 이틀간 서울예술대학교 마동 예장에서 서울예술대학교 공연학부 연극, 연기 제작실습을 통해 공연된다.

연극 <사천의 선인>은 브레히트의 서사극의 특징을 가장 잘 보여주는 대표적인 작품으로 소외효과를 이용하여 관객이 무대 위의 사건이나 극 중 인물에 비판 없이 몰입하거나 공감하는 것을 의도적으로 차단한다.

이를 통해 브레히트는 사회 현실에 대해 비판적인 태도를 지닐 수 있도록 하는 관객 교육을 목표로 하며, <사천의 선인>은 중국 사천을 무대로 자본주의 사회의 모순과 인간 파괴적인 삶의 상황을 보여주는 극이다.

이번 서울예술대학교의 <사천의 선인>은 브레히트 서사극의 형식미를 유지하는 한편, 새로운 무대와 라이브 세션을 활용하여 서울예술대학교만의 작품으로 재탄생했다. 악한 사회에서 선인으로 살아갈 수 있는가, 자본주의의 폐해 속에서 인간은 인간으로 남을 수 있는가 등 브레히트가 던진 질문들을 시의적으로 재구성해 의미가 있는 작품이다.

공연 연습 모습
공연 연습 모습

서울예술대학교 제작실습은 수업의 일환인 동시에 창작의 장으로서 매 학기 새로운 도전과 협업을 진행한다. 연극, 연기, 예술경영과 더불어 수준 높은 실력을 갖춘 실용음악, 디지털 아트 전공의 학생들까지 총 8개 전공이 이번 <사천의 선인>에 참여했다. 특히, 본 공연을 위해 새롭게 창작된 안무와 음악은 서울예술대학교 제작실습을 보다 즐길 수 있는 관전 포인트다.

본 공연은 현재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 텀블벅 오픈 24시간 만에 목표금액을 달성했으며, 네이버 예매와 텀블벅 그리고 현장 예매를 통해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공연은 두 개의 캐스팅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2019127, 8, 오후 3, 7시 총 4회차로 진행된다.

/ 오명철 기자 mcoh98@hkrecrui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